단골 손님 더 특별하게 모셔요! 티몬, 멤버십 제도 개편하며 등급별 혜택 강화

– 최상위 등급 ‘더퍼스트(THE FIRST)’ 추가, 무제한 무료배송/반품혜택에 할인 쿠폰, 매월 선물까지
– 매월 1천원에서 1만5천원까지 등급별 할인쿠폰 지급 및 전용 콜센터와 반품/배송비 지원 등 다양한 혜택
– 승급 조건 까다롭지 않고 혜택은 동종업계 최고 수준

티켓몬스터(대표 신현성)가 운영하는 국내 대표 소셜커머스 티몬(www.tmon.co.kr)이 멤버십제도를 개선하고 단골 고객에 대한 혜택을 더욱 강화한다고 11일 밝혔다.

소셜커머스 업계 유일하게 운영되고 있는 티몬의 멤버십은 고객의 구매 횟수와 금액에 따라 등급을 나누고 할인 쿠폰과 한정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제도다. 이번에 새롭게 변경되는 멤버십은 기존 최상위 등급인 VVIP 에 ‘더퍼스트(THE FIRST)’ 등급을 추가하고 할인쿠폰 이외에도 무료 반품과 배송에 대한 혜택을 강화해 실질적으로 더 많은 고객들에게 편익을 제공하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

티몬멤버십

최상위 등급인 ‘더퍼스트(THE FIRST)’에 해당되는 고객은 해외배송 등 일부 상품을 제외한 전 상품을 대상으로 무제한 무료배송과 함께 무료 반품 서비스를 받을 수 있고 매월 1만5천원 상당의 할인쿠폰이 제공되며, 감사의 뜻으로 2~3만원대의 특별 선물을 받게 된다. 이 달에는 배스킨라빈스 케이크 모바일 쿠폰이 증정될 예정이다. 자격 조건은 최근 6개월간의 구매액이 250만원, 구매건수 40건으로 첫 승급 시 별도의 축하선물도 증정된다.

티몬의 멤버십은 상위 등급 도달에 필요한 조건(*표1 참고)이 타 업계 대비 높지 않아 평균적인 소비계층이면 누구나 승급 가능한 것도 특징이지만 우대 혜택은 어떤 전자상거래 업체 가운데 최고 수준으로 강력해 서비스를 한번 경험한 고객이라면 자연스럽게 티몬 우수고객으로서 로열티를 갖게 될 것이라고 회사측은 기대하고 있다.

티몬이 이처럼 멤버십 제도를 강화해 나가는 이유는 멤버십제도가 매출제고와 함께 고객 로열티 강화에 효과가 있기 때문이다. 실제 구매자의 2% 미만에 해당하는 VIP이상 고객이 전체 거래액의 20% 이상을 창출하고 있을 뿐 아니라 최상위등급 고객의 월객단가 또한 약 20만원대로 평균 대비해 3배가량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김준수 티켓몬스터 마케팅실장은 “단순한 쿠폰 할인 혜택뿐만 아닌 배송과 반품 비용 등 실질적으로 더 많은 고객이 체감할 수 있고 우수고객에게는 더욱 특별한 혜택을 제공하는 방향으로 제도를 전면 개편했다”라며, “티몬에서는 단순 상품 구매뿐 아닌 여행과 문화생활, 음식점과 생활서비스까지 살아가면서 필요한 모든 소비가 가능한 만큼 많은 분들이 티몬의 VIP 고객으로서 더 많은 혜택을 누리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티몬은 신규가입자들에게 선물과 할인혜택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이달 말까지 진행한다. 티몬 신규회원으로 가입시 전국 매장에서 이용 가능한 롯데리아 강정버거세트 교환권을 선물로, 차주부터는 여름 시즌 디저트 쿠폰을 지급하며 15일부터는 각 카드사별로 5만원 이상 구매 시 1만원을 할인해 주는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지속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