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대형 스케일의 뮤지컬이 티몬을 통해 온다!
티몬, 문화브랜드 <몬스터 콘서트 by TMON> 런칭

-소셜커머스 업계 최초의 문화 공연 시리즈 <몬스터 콘서트 by TMON>
-제 1탄 초대형 뮤지컬 갈라 콘서트 ‘뮤직 오브 더 나잇’ 티켓 오픈
-‘오페라의 유령’, ‘위키드’, ‘캣츠’ 등 명품 뮤지컬과 스타배우 한자리에 총출동

티켓몬스터(대표 신현성)가 운영하는 국내 대표 소셜커머스 티몬(www.tmon.co.kr)이 업계 최초로 시작하는 문화공연 시리즈 <몬스터 콘서트 by TMON>(이하 <몬스터 콘서트>)를 개최하며 그 1탄으로 초대형 스케일의 뮤지컬 갈라 콘서트 ‘뮤직 오브 더 나잇’의 티켓을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티몬_몬스터콘서트

<몬스터 콘서트>는 국내 문화시장 확대와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위해 티몬이 직접 제작비를 투자해 기획하고 판매까지 하는 새로운 형태의 문화 브랜드로 티몬과 정상급 공연 아티스트들이 협력해 특별한 문화공연 상품들을 선보이게 된다.

<몬스터 콘서트> 1탄으로 진행하는 ‘뮤직 오브 더 나잇’은 국내 TOP 공연 제작사인 설앤컴퍼니가 창립 10주년을 기념하며 티몬과 뜻을 모아 기획한 뮤지컬이다. 오페라의 유령 원조 팬덤 ‘브래드 리틀’, 한국을 빛낸 브로드웨이 배우 ‘마이클 리’, ‘흥행 돌풍의 여배우’ 김소현과 최근 ‘위키드’ 주연인 초록마녀 엘파바역으로 낙점돼 집중 관심을 받고 있는 박혜나, 그 밖에도 송용진, 양준모, 윤형렬 등 티켓파워를 증명하는 국내외 스타 뮤지컬 배우들이 총출동한다.

뮤지컬 갈라 콘서트로 열려 ‘오페라의 유령’, ‘캣츠’,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위키드’ 등 대중에게 사랑 받은 대형 뮤지컬 대표 넘버를 한 무대에서 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뮤직 오브 더 나잇’은 10월 3일 개천절 단 하루 2개 타임으로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리며, 티몬을 통해 S석과 A석을 각 4만원과 2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판매 첫날 이미 1천장이 넘는 티켓이 팔리며 뮤지컬 매니아 층은 물론 대중의 관심을 받고 있으며, 이 좌석들은 티몬에서만 구입이 가능하다.

티몬은 모두가 똑같은 상품을 판매하는 유통 채널에서 한 단계 나아가 실질적으로 차별화된 서비스를 위한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그 중 고객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사하고 이러한 경험이 쌓여 애정과 신뢰로 돌아오게끔 하는 감성 마케팅의 일환인 문화브랜드로써 <몬스터 콘서트>를 런칭, 향후 분기마다 색깔 있고 수준 높은 공연을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티켓몬스터 신현성 대표는 “그 동안 티몬은 소셜커머스 최초로 문화(컬처) 카테고리를 열고 크고 작은 다양한 공연들의 티켓 판매 채널뿐 만 아닌, 라보엠, 애비뉴Q 등 명품 대형 공연들의 대중화를 위한 마케팅채널로써 문화시장 확대에 힘써왔다.”고 전하며, “업계 최초의 문화브랜드 <몬스터 콘서트>를 통해 공연 문화를 보다 활성화 시키고, 나아가 국내 문화산업의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